차량

도약하는 말(프랜싱 호스) 배지를 단 최초의 V6 오픈-톱 로드카 296 GTS를 소개한다
글: 로스 브라운

지난해 296 GTB가 출시됐을 때, 이 차량의 새로운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엔진은 페라리의 혁명을 예고했다. 이 엔진은 페라리 로드카에 최초로 탑재된  120° V6 이다.

 

엔진이 매우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페라리의 믿음은 296 GTS를 통해서도 이어지고 있다. 이번 296 GTS 차량의 피콜로V12’RHT(접이식 하드톱)덕분에 더욱 짜릿한 사운드를 선사한다.  

도약하는 말(프랜싱 호스) 배지를 단 최초의 V6 오픈-톱 로드카인 296 GTS의 월드 프리미어를 시청할 수 있다. 

296 GTSV6 터보 엔진을 장착한 페라리 최초의 공도용 컨버터블 차량이면서, 동시에 페라리 최초의 후륜구동 스파이더 PHEV 모델이다.

 

동력은 차량의 후방에서 살아 숨쉬고 있다. V6 터보 엔진과 전기 모터의 조합은 830 cv의 힘을 뒷바퀴로 전달하여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는 2.9, 200km/h까지는 7.6초 만에 도달하며 최고 속도는 330km/h이다. 순수 전기 모드에서는 V6가 작동하기 전에 135km/h까지 속도를 낼 수 있다.  

아세토 피오라노 패키지는 경량화 옵션과 에어로 모디피케이션 덕분에 차량의 극한의 파워와 강력한 성능을 발휘하며, 이 특별한 상징은 페라리 250 르망에서 영감을 받았다. 

물론, 이 모든 것은 접이식 하드톱(RHT)을 통해 더 짜릿하게 다가온다. 기존의 소프트톱보다 가볍고 훨씬 콤팩트한 RHT는 그동안 많은 페라리 모델에 적용된 바 있다. 이런 경험과 노하우를 통해 296 GTSRHT는 차량의 라인과 하나가 될 수 있게 설계됐고 이를 통해 진정한 컨버터블 쿠페를 즐길 수 있다. 폴딩 루프는 두 부분으로 갈라져 엔진 전면부 위로 평평하게 접혀진다. 이 덕분에 엔진 커버의 뒤쪽 부분에 신형 V6엔진을 선명하게 볼 수 있는 윈도우를 설치할 수 있었다. 루프가 접히면서 열리면 높이 조절이 가능면서 유리로 된 리어 스크린에 의해 실내와 리어 데크가 분리돼, 높은 속도에서도 실내에서 안락함을 느낄 수 있다

 

고성능과 새로운 기술의 결합을 통해 그 어느 때 보다 중요해진 핵심 기능이 있다. 그건 바로 유명한 페라리 사운드이다. 이런 의미에서 296 GTS V6 엔진은, 일반적으로 정반대 특징이라고 볼 수 있는, 터보의 힘과 자연 흡기 V12의 고주파 음을 조화롭게 결합시키며 기존 사운드의 규칙을 다시 세웠다.  

페라리의 유명한 접이식 하드톱 덕분에 296 GTS는 드라이빙의 스릴에 차원을 더한다. 

RHT는 최대 45km의 속도에서 14초만에 개폐가 가능하고, 루프를 접어서 열게 되면 페라리의 특허 받은 배기 공명 시스템(‘-튜브로 알려져 있고, 배기 시스템 바로 앞에 배치)이 순수한 엔진 사운드를 실내로 직접 전달한다. 루프를 닫으면, 단일 테일 파이프 배기라인에서 생성되는 사운드가 더욱 극적으로 들린다.

 

모든 페라리 차량은 75년 레이싱 혁신에 바탕을 두고 있다. 296 GTS 역시 다른 모델에 적용한 기술적 진보 요소를 포함한다. 예를 들어, 라페라리에서 영감을 받은 액티브 스포일러는 리어 범퍼에 통합되어 높은 수준의 후방 다운포스를 만들어낸다. 브레이크 냉각 시스템은 SF90 스트라달레에 처음 장착된 에어로 캘리퍼를 중심으로 개발되었으며, 환기 덕트는 주조에 통합되었다. 물결 모양의 스포티하고 콤팩트한 디자인은  단순함과 기능성의 완벽한 조화로 평가받는 1963년식 250 LM를 레퍼런스로 삼고 있다.

페라리 296 GTS는 마라넬로의 새로운 미드 리어 엔진 2인승 베를리네타 스파이더로 '운전의 즐거움'을 재정의한다. 

296 GTB와 마찬가지로, 296 GTS는 새로운 리버리(250 LM을 기반으로 하는)와 경량화 옵션, 에어로 모디피케이션(250km/h주행시 360kg에 해당하는 다운포스 생성)을 포함한 아세토 피오라노 패키지를 제공한다. 8키로의 중량 감소를 위한 경량화 및 공기역학 옵션을 제공하기 위해 도어 패널을 포함한 일부 부품은 완전히 다시 제작되어야만 했다. 성능이 향상되었다는 것은 타이어 업그레이드를 의미하기도 한다. 옵션으로 제공되는 미쉐린 파일럿 스포츠 컵2R 고성능 타이어는 트랙 주행에 필요한 접지력을 제공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