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5년간의 끊임없는 혁신

페라리를 특별하게 만들어 준 이들을 기리기 위한 페라리 기념 로고가 새로운 영상을 통해 공개되었다.


혁신은 열정자신감용기 없이는 존재하지 않았을 것이다이러한 요소들은 많은 이들에게 있어서 매우 어려운 일이지만엔초 페라리에게는 제국을 건설한 토대가 되었다

 

1947년 2차 세계 대전 이후유럽이 경제 회복을 시작하면서 양산 자동차 시장의 급격한 성장은 필연적으로 예고된 일이었다여타 제조업체들은 자동차 대량 생산을 위한 거대한 공장을 짓기 위해 경쟁했지만엔초 페라리는 다른 꿈을 쫓기로 결정한다

 

그 해엔초 페라리가 마라넬로에서 문을 연 작은 공장은 자동차를 대량 생산하도록 설계된 곳이 아니었다사실 그는 일상적인 출퇴근용이 아닌 경주용 차량, 125 S 하나만을 염두에 두고 있었다.

 

엔초 페라리에게 125 S는 사명이 담긴레이싱카 그 이상의 차량이었다이는 흐름을 거스르고 꿈을 따르겠다는 그의 열망을 상징했다. 125 S는 기술적 혁신일 뿐 아니라 레이싱 야망을 위한 페라리의 선언과도 같았고트랙 안팎에서 페라리가 거둔 수많은 성공의 근간이 되었다.

자동차계에 혁명을 가져온 75 주년을 기념하는 로고가 새로운 영상을 통해 공개됐다.

그 유명한 125 S가 마라넬로 공장에서 출시된 지 75년이 지난 현재페라리 팬고객직원들로 이뤄진 거대한 커뮤니티가 조성되어 있으며 그들은 모든 연령과 국적을 아우르는 소속감과 열정으로 뭉쳐져 있다

 

자동차계에 혁명을 가져온 75주년을 기념하는 로고가 새로운 영상을 통해 공개됐다그리고 이 영상의 주인공은 바로 이 페라리 패밀리

 

영상 속에서 직원들의 얼굴로 모자이크 된 이 기념 로고는 생동감 있게 표현되고 있다이는 페라리의 성공을 위해 헌신한 이들에게 감사를 표하는 완벽한 방법이라 할 수 있다

 

존 엘칸 페라리 회장은 "이 특별한 해를 위해 우리는 특별한 아이콘을 만들었습니다그것은 바로 마라넬로 공장에서 만들어진 수천개의 부품을 나와 페라리 동료들이 하나하나 손수 배치해 만든 조형물입니다라고 설명한다“본 아이콘은 여기 마라넬로와 전 세계 패밀리가 공유하는 페라리 정신의 상징입니다또한 우리의 정체성과 지난 75그리고 미래의 본질을 반영하고 있습니다엔초 페라리가 말했듯이 페라리는 무엇보다 사람으로 이뤄졌다는 것을 상징하고 있습니다

28 dicembre, 2021